왼쪽




커뮤니티 가입하기

카운터

Today : 25
Total : 450,491
정(말 웃긴) 육(학년) 점(점 더 정이든다)
작성자 : 자연
  수정 | 삭제
ID : kyungy , 입력 : 2018-03-09 16:43:41 (6개월전),  수정 : 2018-03-09 16:43:59 (6개월전),  조회 : 127
6학년이 된 우리들의 첫 이야기
: 6학년 생활에서 기대하는 것, 어떤 반이 되면 좋을까?
- 재미있게 지내는 반
- 모두가 어울려 지내는 반
- 서로를 이해해주고 다툼이 없는 반
- 초등 마지막 학년이니까 다 같이 재미있고 신나게 지내면 좋겠다.
- 6학년, 13살 답게 신나게 지내는 반이 되었으면 좋겠다.

: 이를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은 무엇일까?
- 다 같이 어울려 놀기, 귓속말 하지 않기
- 혼자 있는 친구에게 "같이 하자"고 얘기하기
- 뛰어 놀면서 또는 얘기 하면서 다 같이 신나게 놀기
- 배려하고 많이 다투지 않기
- 몸놀이, 자유시간 많이 갖기
- 웃음이 넘치게 신나게 웃기
- 왕따 시키지 않고 다같이 놀기
- 아재개그(썰렁한 개그)라도 많이 하기

 



우리 반은 정육점



낯선 점심시간 풍경 (시킨 것, 연출한 것 아닙니다)



1학년과의 만남. 우리는 콩과 콩깍지!



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



















흔한 점심시간 풍경 (낯선 모습은 오래가지 않았다)



노을~ 더 놀고 싶어요!



6학년 잘해보자^^







"정말 웃긴 육학년" 몸소 실천중

댓글쓰기
노을 (ID : cheonman1 / 2018-03-13 23:39:38 (6개월전)) 댓글쓰기
정육점 화이팅!! ㅋㅋㅋㅋ
깡통 (ID : 깡통 / 2018-03-14 07:17:55 (6개월전)) 댓글쓰기
실천 좋다. ㅋㅋㅋ
요술봉(가연서연맘) (ID : p1225 / 2018-03-14 09:24:41 (6개월전)) 댓글쓰기
아주 멋진 이름이네요~~ㅎㅎ
저도 정육점 화이팅입니당~
곰식이 (ID : peacefulbear / 2018-03-14 12:49:51 (6개월전)) 댓글쓰기
정육점, 뽜이야~
라온유송엄마 (ID : lydia79 / 2018-03-15 12:48:04 (6개월전)) 댓글쓰기
정육점 좋다~~
말 안듣느 5학년에게 정오점 이라고 해야지 ㅎㅎㅎ
호건엄마(카라) (ID : kkss66 / 2018-03-16 10:03:00 (6개월전)) 댓글쓰기
정육점 홧팅
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
1861
6학년 이야기 : 연극이 끝나고 [1] 자연 06-26 69
1860
'아랫집 똥통, 우리 집 밥통' 1학년 하루이야기 징검다리네 06-21 53
1859
'생각이 가득한 행동과 행동이 가득한 생각' 1학년 하루이야기 징검다리네 06-21 36
1858
"영혼을 스친다느게 뭐야?" 1학년 하루이야기 [2] 징검다리네 06-20 66
1857
2018년 6월 15일, 16일 주제학습 수업이야기 [1] 열매 06-15 40
1856
2학년 세번째 미술 수업이야기 말랑(산희산율맘) 06-08 59
1855
더불어숲 반 민주화의 봄 기행정리 별똥 05-25 54
1854
바늘반 어벤져스 : 학교 소개&장터 홍보 [3] 노을 05-24 86
1853
오월의 시 '그날' 쓴 고등학생 11년 만에 입 열다 [1] 아미 05-17 56
1852
바늘반 봄 들살이 영상 [2] 노을 05-16 58
1851
12가지 열매반의 봄 들살이 이야기 : 4월 27일 마지막 날 [1] 열매 05-11 40
1850
12가지 열매반의 봄 들살이 이야기 : 4월 26일 셋째 날 열매 05-11 40
1849
Re: 12가지 열매반의 봄 들살이 이야기 : 4월 26일 셋째 날 열매 05-11 41
1848
12가지 열매반의 봄 들살이 이야기 : 4월 25일 둘째 날 열매 05-11 24
1847
12가지 열매반의 봄 들살이 이야기 : 4월 24일 첫째 날 [1] 열매 05-11 33
1846
Re: 12가지 열매반의 봄 들살이 이야기 : 4월 24일 첫째 날 열매 05-11 28
1845
아이들도 슬슬 장터 준비중. [2] 징검다리네 05-11 47
1844
2학년 미술수업 이야기 [2] 말랑(산희산율맘) 05-10 59
1843
1,2학년 봄들살이 마지막날 "집으로 출발~" [3] 가랑비♡ 05-09 57
1842
1,2학년 봄들살이 둘째날 "나무 한 번 오르고, 계곡으로 풍덩!" [2] 가랑비♡ 05-09 53